생각하는 글

  • 홈 >
  • 그말씀양문광장 >
  • 생각하는 글
생각하는 글
전교인 국내성지순례 안내 운영자 2019-07-06
  • 추천 0
  • 댓글 0
  • 조회 80

http://thelogosch.onmam.com/bbs/bbsView/64/5604384

  8월 15일은 일본의 압제에서 해방된 광복절입니다. 이날 우리 그말씀양문교회는 다함께 국내성지순례를 다녀오려고 합니다. 총신대 양지캠퍼스에 있는 복원된 소래교회와 화성에 있는 제암리교회를 방문하게 됩니다. 미리 시간을 맞추시어 다 함께 참여하게 되시기를 바랍니다. (교회 출발 오전 10시, 복귀 시간 오후 5시).

 

 

● 소래교회

 


 

 

소래교회는 1884년 황해도 장연군 대구면 송천리에 세워진 한국인에 의해 세워진 최초의 교회입니다. 토마스선교사가 대동강변에서 순교하자 토마스선교사의 후임으로 오신 분이 바로 존 로스선교사입니다. 로스선교사는 산둥반도에서 사역하면서 고려문에서 이응찬을 만나 조선말을 배우고 질병을 치료해준 인연으로 알게 된 홍삼 상인 서상륜과 서경조 형제에게 복음을 전하게 됩니다. 이후 서상륜형제는 조선말로 번역된 성경을 가지고 귀국하다가 발각되어 수배자가 됩니다. 그래서 당숙이 살고 있던 황해도까지 숨어들어가게 됩니다. 바로 거기서 성경을 읽는 모습을 본 당숙이 변화되고 열매를 맺어 소래교회라는 이름으로 예배하기에 이른 것입니다. 이후 소래교회는 황해도 선교의 전초기지가 됩니다. 

 

 

● 제암리교회

 


 

 

이 교회는 1905년 8월 5일 이 마을의 안종후라는 젊은이가 한학을 배우기 위해 서울을 왕래하다가 아펜젤러 선교사를 만나 예수를 영접하고, 자기 집 사랑방에서 예배를 드린 것으로 시작되었습니다. 제암리교회사건은 1919년 3월 31일 화성군 발안 장터에서 있었던 만세 사건으로 일경과 충돌하자 일경이 마을을 방화하고 주민을 제암리교회에 몰아넣고 학살하고 방화한 사건입니다. 이 사실은 1919년 4월 17일 수의사였던 스코필드선교사가 언더우드선교사 등 일행과 더불어 현장 사역 중에 우연히 발견하여 <끌 수 없는 불꽃(Unquenchable Fire)>이라는 책을 펴내어 일제의 만행을 세계에 알리게 됩니다. 

    추천

댓글 0

자유게시판
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
다음글 고쳐주시는 주님 운영자 2019.06.29 0 92